뉴스 > 자동차

“車와 순수예술의 만남” 현대차, 아트 프로젝트

기사입력 2013-04-19 08:57:00 기사수정 2013-04-19 08:57:00

폰트 뉴스듣기

닫기



더 브릴리언트 아트 프로젝트 개최

현대자동차는 오는 20일부터 내달 26일까지 순수 예술 분야의 작품을 선보이는 ‘더 브릴리언트 아트 프로젝트: 드림 소사이어티展 (The Brilliant Art Project: Dream Society展)’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더 브릴리언트 아트 프로젝트’는 현대차가 주최하는 순수 예술 후원 프로그램으로, 국내외 다양한 부문에서 활동 중인 아티스트와 작품을 소개하고, 순수예술의 대중화 및 저변 확대를 위해 탄생한 문화 마케팅 프로젝트다.

먼저 현대차는 내달 26일까지 ‘문화역서울 284’(구 서울역사)에서 ‘그랜저’와 ‘현대차 브랜드’를 활용한 국내 대표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전시하는 ‘드림 소사이어티(Dream Society)展’을 개최한다.

전준호·문경원(영상·설치), 정연두(영상·설치), 이동기(설치·조각), 슬기와 민(그래픽디자인), 디제이 쿠마(DJ KUMA, 음악), 김용호(광고사진), 임선옥(패션), 조민석(건축), 서현석(영상), 다이토 마나베(미디어아트), 하이브리드 랩(Hybrid Lab, 건축·미디어아트) 등 다양한 분야의 아티스트들이 참가해 ‘드림 소사이어티’를 주제로 ‘그랜저’와 ‘현대차 브랜드’를 작가 고유의 시선으로 새롭게 해석한 작품을 선보인다.

또한 현대차는 문화 예술 작품을 보다 쉽게 전달하기 위해 현대미술 특강과 ‘드림 소사이어티展’ 도슨트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교실 품은 미술관’을 운영한다. 이는 학생, 다문화 가정 등 문화소외계층 및 각종 동호회 등을 대상으로 문화역서울 284에서 ‘드림 소사이어티展’ 전시 기간 내 매주 화~목요일 운영될 예정이다. 참가를 원하는 개인 및 단체는 현대차 홈페이지 (www.hyundai.com)를 참조하면 된다.

아울러 현대차는 ‘드림 소사이어티展’ 참여 작가들이 직접 작품을 설명하고, 작품 철학을 공유하는 ‘토크 콘서트’에 그랜저 보유 고객 총 300명을 초청한다. 전시 기간 내 매주 토요일 진행될 예정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설치미술, 미디어아트 등 그간 시도해보지 않았던 다양한 순수 예술분야와 함께 현대차만의 색다른 감성을 전하고자 이번 문화마케팅 프로젝트를 마련했다”며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순수 예술 분야가 보다 활성화 될 수 있길 기대하며, 다양한 분야의 문화 예술을 접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인만큼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전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재테크 정보


  • Facebook
  • twitter
  • Pinterest
  • me2day
  • cyworld
  • naver
  • google
  • 프린트
  • 이메일

기업CEO
부동산
자동차
금융

세상은 지금, 경제 베스트 클릭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