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기초생활수급 40대 여성 원룸서 숨진지 열흘 만에 발견
더보기

기초생활수급 40대 여성 원룸서 숨진지 열흘 만에 발견

뉴스1입력 2019-05-21 11:23수정 2019-05-21 11:4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기초생활수급자가 원룸 욕실에서 숨진지 열흘 만에 발견됐다.

21일 경기 동두천시와 경찰에 따르면 20일 오후 5시께 지행동의 한 원룸에서 A씨(41·여)가 숨진 채 발견됐다.

A씨는 동두천시내 한 사회복지기관의 관리대상자로, 이날 사회복지사가 열흘간 연락이 안 돼 자택에 방문했더니 문이 잠겼고 심한 악취가 새어나왔다.

경찰과 구조대가 원룸에 들어갔을 때 TV는 켜져 있었고 A씨는 욕실에서 숨진채 부패상태로 발견됐다.

주요기사

A씨는 지병으로 장기간 투병했으며 시의 지원을 받아 원룸에서 생활했다. 슬하에 아들(24)이 있으나 타지역에 거주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의 사인을 조사하고 있다.

(동두천=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