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이낙연 총리 “버닝썬·장자연 검경 조사, 국민신뢰 회복 못해”
더보기

이낙연 총리 “버닝썬·장자연 검경 조사, 국민신뢰 회복 못해”

뉴스1입력 2019-05-21 11:01수정 2019-05-21 11:0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검경, 자체개혁에 적극적이지 않아”
이낙연 총리

이낙연 국무총리는 21일 버닝썬 사건과 배우 장자연씨 자살에 대한 조사와 관련, “두 사건의 조사에는 검찰과 경찰에 대한 국민의 신뢰가 걸려 있었지만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는데 성공하지 못했거나 못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몹시 안타깝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20회 국무회의에서 “버닝썬 사건에 대한 경찰수사가 마무리돼 가고, 장자연씨 자살에 대한 검찰 과거사위원회 조사결과가 발표됐다”며 이 같이 말했다.

그는 “검찰과 경찰의 과거뿐만이 아니라 현재도 국민 신뢰를 받지 못한다면 그것은 검경은 물론 국가의 불행”이라며 “그런데도 검경은 지금도 자체개혁에 적극적이지 않아 보인다”고 했다.

또 “국민의 신뢰가 없이는 그 무엇도 바로 존재할 수 없다. 검경의 현재뿐만 아니라 미래를 위한 처절한 고민이 필요하다”며 “이 문제는 나중에 따로 말씀드릴 기회를 갖겠다”고 말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